인기검색어
top_l top_r
 

아이디저장
아이디비번 회원가입
 
bot_l bot_r
top_l top_r
 
중등멘토
bg_top
중등가이드
- 중등교육뉴스
- 시험일정
- 학교광장
학습멘토
- 우등생따라잡기
- 학습테크닉
- 중등논술
- 중등영어
특목고/자사고
- 특목고뉴스
- 외고뉴스
- 자사고뉴스
- 국제중고뉴스
맘스코치
- 자녀키우기
- 문화체험나들이
- 북카페
- 학원가 소식
bg_bot
 
bot_l bot_r
진단테스트
우등생 플래너
멘토상담
Home > 중등멘토 > 특목고/자사고 > 특목고뉴스
최신뉴스
     
 
손주 유치원비는 할아버지 할머니 ..
60대 자녀관련 지출 중 비중 최고… 부모 봉양-자식 뒷바라지 이중부담 대전에 사는 ..
수화 못하는 청각장애학교 교사들..
수화 아닌 글로 수업진행 다반사… 교사들 “학생들에게 미안” 따로 배우지만 시간 ..
공교육보다 비인가 대안학교에 더 지원한다는 서울시 논..
이유도 모른 채, 서울 자사고 8곳 탈락
DJ때 평준화 보완 자사고 도입… MB때 전국 확대
탈락 학교들 “철저히 기획된 평가” 격앙
 
bot_l bot_r
트위터   페이스북   싸이월드 공감   주소복사
  서울 특성화고 경쟁률 1.1 대 1… 미달사태 이어질듯  
bot_l bot_r

70곳중 절반이상 정원 못채울 가능성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서울 특성화고 중 정원을 채우지 못하는 학교가 절반을 넘을 것으로 보인다. 특성화고는 졸업 후 대학 진학 대신 취업을 목표로 진학하는 고교다.

5일 서울시교육청에 따르면 2019학년도 서울 소재 특성화고 70곳의 신입생 일반모집 결과 전체 입학경쟁률은 1.11 대 1로 집계됐다. 전체 지원자는 전체 모집 정원(1만5502명)보다 1739명 많은 1만7241명으로 간신히 정원을 넘었다. 하지만 지난해 입학경쟁률(1.12 대 1)보다 낮았다.

이에 따라 올해도 지원자가 모집 정원보다 적은 특성화고가 대거 속출할 것으로 전망된다. 지난해에는 서울 특성화고 70곳 중 44곳이 정원을 채우지 못했다. 몇몇 인기 특성화고로 지원자가 몰렸기 때문이다. 2014년 2곳이던 정원 미달 특성화고는 2015년 19곳, 2016년 16곳 등이었는데 지난해 급증했다.

이는 저출산으로 학령인구가 크게 줄고 있는 데다 기업들이 고졸 채용 규모를 줄이면서 특성화고의 인기가 급격히 시들해진 데 따른 것으로 풀이된다. 또 특성화고 학생들이 현장 실습 중 다치거나 숨지는 사고가 잇따른 점도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 시교육청은 7일까지 정원 미달인 특성화고에 한해 추가 모집을 실시한다.


By 동아닷컴  (등록일 : 2018-12-06 16:19:37)

. 연관분류 중등멘토 > 특목고/자사고 > 특목고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싸이월드 공감 주소복사
올해부터 일반고와 동시 선발 외고 경쟁률 ‘서울’ 상승 ‘지방’ 하락
대구 특성화고 입시 내신 산출 오류로 재전형
 스크랩하기
top_l top_r
 
로고 풋터
하이멘토 소개  bar  개인정보 보호정책  bar  이용약관  bar  제휴문의  bar  사이트맵
회사정보
 
bot_l bot_r
himentor@himentor.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