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검색어
top_l top_r
 

아이디저장
아이디비번 회원가입
 
bot_l bot_r
top_l top_r
 
온라인컨설팅
bg_top
진단테스트
유아용 인성/지능/적성검사
초중고용 인성/지능/적성검사
성격유형별 학습법
기초학습진로진단
학습기술 검사
직무적성 검사
국제중 적성 테스트
특목고 적성 테스트
학습능력 테스트
공부방해요소 테스트
진단테스트 무료체험
멘토링
멘토상담
멘토교실
멘토 칼럼
멘토 리스트
우등생플래너
진로적성
진로/적성길잡이
인물포커스
학과정보
직업정보
유학정보
유학리포트
해외학교별소개
bg_bot
 
bot_l bot_r
진단테스트
우등생 플래너
멘토상담
Home > 전체보기
최신뉴스
     
 
요즘 학부모-자녀 ‘쫓고 쫓기는’..
#사례 1. 학부모 이모 씨(39)는 이달 초 초등학교 3학년 아들에게 첫 스마트폰을 사..
꿈마저 획일화돼가는 교육현장
교사가 최근 한국직업능력개발원이 실시한 학생들의 장래 희망 직업에 대한 설문조..
개성은 인생나침반, 꿈을 디자인하세요
“오늘도 봤다, 오디션… 또 떨어졌다”
국내 최고 권위·규모의 진로프로그램 열린다
놀이가 ‘상상의 원천’
 
bot_l bot_r
트위터   페이스북   싸이월드 공감   주소복사
  9월 모의평가, 작년 수능보다 수학-영어 어려웠다  
bot_l bot_r

6월 모평보다는 대체로 쉬워

지난달 5일 치러진 2019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9월 모의평가(모평)는 지난해 수능보다 수학과 영어는 어렵고 국어는 쉬웠던 것으로 나타났다. 1일 한국교육과정평가원은 9월 모평 채점 결과 수학 가형(자연계열)과 나형(인문계열)의 표준점수 최고점이 각각 131점, 139점이었다고 밝혔다. 2018학년도 수능보다 각각 1점, 4점 올랐다. 국어영역의 표준점수 최고점은 지난해 수능보다 5점 떨어진 129점이다.

표준점수 최고점이 올라가는 것은 시험의 난도가 높아져 평균이 낮아졌단 뜻이다. 반대로 시험이 쉬우면 표준점수 최고점도 낮아진다. 9월 모평 수학 가·나형은 어려웠으며 국어영역은 쉬웠다고 볼 수 있다. 지난해 수능에서 국어영역 만점자는 3214명(0.61%)이었는데 9월 모평에선 7699명(1.51%)으로 크게 늘었다.

절대평가인 영어영역은 지난해 수능보다 어려웠다. 원점수 90점 이상인 1등급 비율은 7.92%(4만614명)로 지난해 수능의 10.0%(5만2983명)보다 줄었다.

전체적으로는 6월 모평보다 모두 쉽게 출제된 편이다. 국어와 수학 가·나형 모두 6월 모평보다 표준점수 최고점이 떨어졌다. 영어 1등급 비율도 6월 모평(4.19%)보다 3.73%포인트 올랐다.

입시 전문가들은 11월 수능 난이도가 9월 모평과 비슷할 것이라 보면서 국어는 다소 어려울 것으로 전망했다. 김병진 이투스 교육평가연구소장은 “변별력 확보를 위해 국어에선 문법·비문학 부문의 한두 문제가 어렵게 나올 수 있다”고 내다봤다. 이영덕 대성학력개발연구소장은 “9월 모평 기준으로 보면 인문계는 국어와 수학 나형이, 자연계는 수학 가형과 과학탐구가 당락을 좌우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By 동아닷컴  (등록일 : 2018-10-02 13:01:59)

. 연관분류 대입준비 > 입시전략 > 대입전형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싸이월드 공감 주소복사
작년 수능서 남녀공학이 여고·남고보다 성적 크게 낮았다
2019학년도 논술 6일부터 시작…“기출문제 푸는 게 도움”
 스크랩하기
top_l top_r
 
로고 풋터
하이멘토 소개  bar  개인정보 보호정책  bar  이용약관  bar  제휴문의  bar  사이트맵
회사정보
 
bot_l bot_r
himentor@himentor.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