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검색어
top_l top_r
 

아이디저장
아이디비번 회원가입
 
bot_l bot_r
top_l top_r
 
초등멘토
bg_top
초등가이드
- 초등교육뉴스
- 시험일정
- 학교광장
학습멘토
- 우등생따라잡기
- 학습테크닉
- 과목별학습법
- 초등논술
- 초등영어
- 쏙쏙 공부방
맘스코치
- 자녀키우기
- 문화체험나들이
- 북카페
- 학원가 소식
bg_bot
 
bot_l bot_r
진단테스트
우등생 플래너
멘토상담
Home > 초등멘토 > 초등가이드 > 초등교육뉴스
최신뉴스
     
 
조기유학 비용 연 6000만원 육박…..
박경미 더불어민주당 의원 해외 조기유학을 간 학생들의 평균 유학비용이 한해 최대..
[책 소개] 나도 영웅이 될 수 있다..
‘영웅’이라고 하면 무엇이 떠오르나요? 많은 어린이들이 아이언맨 같은 슈퍼히어로나 ..
[새로 나온 책] 10월 1주차
[눈높이 사설] 학원 일요 휴무제
개·카드포인트·목걸이 선물받은 선생님들…교육계 촌..
학생의 교권침해 행위, 6단계로 점수화…퇴학 처분도 가..
 
bot_l bot_r
트위터   페이스북   싸이월드 공감   주소복사
  “아버지가 의사” 美유명대학 입학 차별…VIP 자녀 따로 관리  
bot_l bot_r

지난 3월 미국을 떠들썩하게 한 유명 연예인과 최고경영자(CEO) 등이 연루된 미 대학 입시비리 재판과정에서 대학들 역시나 오랜 기간 지원자 부모의 재력과 영향력에 따라 학생을 선발한 사실이 속속 드러나고 있다고 3일 LA타임스가 보도했다.

LA타임스(LAT)는 이날 2012~2015년 작성된 서던캘리포니아대(USC)의 입학 선발 과정 내부 자료를 입수해 보도했다. 유명인 등 이른바 VIP 자녀를 ‘특별 관심 후보’로 분류한 것으로 약 200명 지원자와 USC 관계자의 인맥, 부모의 기부금 액수, 향후 기부금 약정 내역등이 색깔별로 구분돼 있다고 LAT는 전했다. 지원자 파일에는 “아버지는 외과 의사”, “100만 달러 기부 약정” 등 설명이 붙어있었다.

또 입학처에서 성적이나 능력이 미심쩍다고 판단한 특정 지원자들 중 ‘가족의 인맥이나 경제력이 그를 압도할 만큼 막강하다’고 판단한 이들을 두고 교내 관계자들이 주고받은 이메일도 공개됐다.

해당 자료는 지난 3월 미 대학 입시부정 스캔들에 연루된 학부모의 변호인단이 보스톤연방법원에 증거로 제출한 것이다. 당시 보스턴 연방검찰은 최근 8년간 부유층 학부모들이 고액 입시 브로커에게 거액을 건네고 명문대 졸업생들에게 SAT 대리 시험을 치게 하거나 대학 운동부 코치를 매수해 운동특기생 등으로 자녀들을 대학에 부정 입학시킨 것을 적발한 바 있다. 증거로 제출한 이번 자료로 학부모들 역시 대학의 피해자임을 주장하는 셈이다. 학부모단의 변호사는 “학부모들은 적극적으로 기부를 장려하는 USC의 입시 관행에 맞춰 일반적 수준의 기부를 했을뿐 입시비리와 무관하다”고 주장했다.


By 동아닷컴  (등록일 : 2019-09-06 17:27:46)

. 연관분류 유아멘토 > 유아가이드 > 유아교육뉴스
초등멘토 > 초등가이드 > 초등교육뉴스
중등멘토 > 중등가이드 > 중등교육뉴스
고등멘토 > 고등가이드 > 고등교육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싸이월드 공감 주소복사
서울 중3 40% “장래희망 없다”…희망직업 1위는 공무원
‘부모 스펙’ 없는 아이에게 공정한 입시제도란[광화문에서/우경임]
 스크랩하기
top_l top_r
 
로고 풋터
하이멘토 소개  bar  개인정보 보호정책  bar  이용약관  bar  제휴문의  bar  사이트맵
회사정보
 
bot_l bot_r
himentor@himentor.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