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검색어
top_l top_r
 

아이디저장
아이디비번 회원가입
 
bot_l bot_r
top_l top_r
 
중등멘토
bg_top
중등가이드
- 중등교육뉴스
- 시험일정
- 학교광장
학습멘토
- 우등생따라잡기
- 학습테크닉
- 중등논술
- 중등영어
특목고/자사고
- 특목고뉴스
- 외고뉴스
- 자사고뉴스
- 국제중고뉴스
맘스코치
- 자녀키우기
- 문화체험나들이
- 북카페
- 학원가 소식
bg_bot
 
bot_l bot_r
진단테스트
우등생 플래너
멘토상담
Home > 중등멘토 > 특목고/자사고 > 특목고뉴스
최신뉴스
     
 
“자립 능력 중요한 사회… 삶의 ..
임종식 경북도교육감 신년 인터뷰 소통-나눔-성장 키워드에 방점 교육청 간섭 줄..
[애니멀 사이언스] 어미새보다 화..
[애니멀 사이언스] 애니멀 사이언스 코너에서는 지구상에 살았거나 살고 있는 다양한 동..
[애니멀 사이언스] 5700년 전 껌 화석의 주인은 누구?
[클릭! 재밌는 역사]“인간임을 잊지말라”… 2천년 전 ..
[피플 in 뉴스]기대와 우려 속 ‘18세 유권자’ 탄생
[주니어를 위한 칼럼 따라잡기]‘닭강정 30인분’ 소동
 
bot_l bot_r
트위터   페이스북   싸이월드 공감   주소복사
  서울과고생, 의대 지원만 해도 불이익  
bot_l bot_r

내년부터 지급된 장학금 모두 환수, 현재는 의대 합격해 등록하면 적용

학교도 지원받은 교육비 반납해야… ‘이공계 인재육성’ 설립 취지 강화

서울교육청, 다른 과고로 확대 검토

일각 “근거 미비… 법적 다툼 소지”

내년에 서울과학고에 입학하는 학생은 향후 의대에 지원하면 교육비 약 1500만 원을 학교에 반환해야 한다. 또 내년부터 그동안 의대에 합격하면 환불해야 했던 장학금은 지원만 해도 바로 환수된다.

서울시교육청은 2일 이런 내용을 담은 ‘2021학년도 서울과학고 신입생 선발제도 개선 및 이공계 진학지도 강화’ 계획을 발표했다. 이공계열 인재를 육성한다는 영재학교 설립 취지에 맞도록 의학계열 진학률을 낮추기 위해서다. 서울시교육청 관계자는 “예비 과학자를 길러내야 할 영재학교가 의대 진학의 통로로 활용되는 경우가 많았다”고 말했다. 1988년 영재교육진흥법에 따라 설립된 서울과학고는 서울의 유일한 공립 영재학교다. 연간 학비는 학생당 600만 원 수준으로 2017년부터 올해까지 졸업생 387명 중 의학계열로 84명(21.7%)이 진학했다.

이번 계획에 따르면 내년부터 서울과학고에 입학하는 학생이 나중에 의대를 지원하면 영재학교 교육비를 학교 측에 반환해야 한다. 학교는 이를 서울시교육청에 반납한다. 첨단 기자재 운영이나 과제 연구 등에 쓰이는 영재학교 교육비는 서울시교육청이 학교에 지원하는 것으로 학생 1인당 연간 500만 원가량이다. 3년을 재학했다면 총 1500만 원 정도 된다.

내년 신입생부터는 학교에서 받은 어떤 상도 의대 진학을 위해 사용할 수 없게 된다. 대학 의학계열 전공에 지원하겠다고 결정하면 교내 수상 실적이 모두 취소된다.

내년에 3학년이 되는 학생부터 의대에 진학할 경우 그동안 학교에서 받은 장학금을 반환하는 시기도 앞당겨진다. 서울과학고는 그동안 의대에 합격해 등록을 마친 학생에 대해 장학금을 돌려받았다. 그러나 내년부터는 학생이 의대에 원서를 쓰는 순간부터 장학금을 돌려받는 절차를 밟게 된다. 서울과학고의 학생 1인당 연평균 장학금은 약 200만 원이다. 또 의대 진학을 희망하는 학생에 대해서는 일반고로의 전학을 권고하도록 할 방침이다.

서울시교육청은 이 같은 방침을 서울의 다른 과학고로도 확대 적용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현재 서울에는 서울과학고 이외에 세종과학고(구로구)와 한성과학고(서대문구) 등 2곳이 있다. 부산영재학교는 2012년부터 교육비 환수 등을 시행하고 있다.

이번 발표를 두고 서울과학고 안팎에서는 계획 시행의 근거가 부족하다는 지적도 나온다. 서울시교육청은 교육비 환수 등을 위해 서울과학고 신입생 선발 모집 요강을 수정할 계획이다. 그러나 이미 선발된 내년 신입생이 서울과학고에 지원할 당시 모집 요강에는 교육비 환수나 교내 수상 실적 취소 등은 명시되지 않았다. 이 때문에 법적 다툼으로까지 비화될 수 있다는 지적도 나온다.

김경회 성신여대 교육학과 교수는 “이공계열 전공자에 대한 인센티브를 늘려 과학고 학생들을 유인하는 방향이 더 효과적일 수 있다”고 말했다.


By 동아닷컴  (등록일 : 2019-12-05 13:12:52)

. 연관분류 고등멘토 > 고등가이드 > 고등교육뉴스
공신스페셜 > 입시진로
중등멘토 > 특목고/자사고 > 특목고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싸이월드 공감 주소복사
서울 특성화고 60% 신입생 미달…2018학년도 이후 3년 연속
특목고 학부모 절반이 고소득자…고입부터 계층 나뉘었다
 스크랩하기
top_l top_r
 
로고 풋터
하이멘토 소개  bar  개인정보 보호정책  bar  이용약관  bar  제휴문의  bar  사이트맵
회사정보
 
bot_l bot_r
himentor@himentor.co.kr